우석훈 – 불황 10년

요즘의 내 고민과 맞닿아 있는 책이었다.

대한민국 수출 경제 최전선에서, 동기들과 밥 먹을 때면 온 나라의 경기를 몸으로 느낄 수 있는 종합상사에 일하면서.. 도대체 이 나라의 경제는 어떻게 될 것인지, 나는 어떻게 해야하는 지, 요즘 고민이다.

저자의 메시지는 명료하다. 불황이 오고 있고 개인은 대비해야 한다. 그 불황은 일본의 그것보다 심할 것이다.

따라서 개인은 지출과 부채를 줄이고 현금을 모으는 방향으로 준비해 나가야 한다.

이 책은 이 메시지를 중심으로 오밀조밀 촘촘한 사례와 이론보다는, 여러 가지 흥미로운 썰이 섞여있는, 블로그 식의 글이었다. 작가는 대중에게 팔리는 그런 글을 쓰기 위해 일부러 연습까지 한 문체라고 한다.

확실히 흥미로웠으나.. 깊은 고민에 빠져 깊이 알고 싶던 나에게는 아쉬움이 조금 있다. 독서로 고민에 대한 해답을 찾아가야지.

Advertisements

Share Your Thoughts and Help Me Grow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